맘스쿨

개님전 중등

모집기간 2012-05-31 ~ 2012-06-13
모집인원 15명
당첨자발표일 2012-06-14
후기 작성 기간 2012-06-25 ~ 2012-07-08
신청방법 이벤트 페이지 이동후 해당 미션 확인
주소복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 도서명 : 개님전

* 모집 인원 : 15
* 모집 기간 : 2012년 5월 31일~ 2012년 6월 13일
* 발표 날짜 : 2012년 6월 14일(목)

* 신청 방법 : 개님전을 읽고 싶은 이유와 서평을 남기실 사이트를 기재해 주세요
* 후기 작성 기간 : 2012년 6월18일~2012년 7월1일

 

 

 


* 도서 소개 :

 

  한국 청소년 문학의 선구자, 박상률 작가의 행보!

- 판소리 아니리조 사설체 형식을 차용한 동화 같은 소설

 

《개님전》은 전라남도 진도의 ‘노랭이’ 황씨 할아버지와 그 집에 사는 진도개 황구, 그리고 황구의 자식 노랑이와 누렁이의 이야기이다. 즉, 사람과 개 이야기이다. 그런데 주인공이 사람이 아니라 개다. 그렇다고 우리가 늘 봐 오던 평범한 ‘개’ 이야기를 떠올린다면 큰 오산이다. 1958년 개띠 해에 태어나 사람보다 개가 더 유명한 진도에서 진도개와 함께 어린 시절을 보낸 박상률 작가가, 고향 진도를 배경으로 진도개를 소재로 하여 소설을 썼으니 작가의 생생한 경험에서 우러나온 섬세한 묘사는 물론이거니와 옛날이야기처럼 무궁무진한 이야기들이 쏟아져 나올 터. 게다가《개님전》이란 제목은 또 어떠한가? ‘개새끼, 개자식, 개놈, 개수작’ 등 웬만한 비속어와 낮잡아 이르는 말에는 반드시(!) 들어가는 ‘개’를 ‘개님’이라 존대하니, 독자들은 고물거리며 샘솟는 궁금증을 어찌할 도리가 없을 것이다. 이 소설의 작품 해설을 맡은 문학평론가 ‘박경장 선생’ 역시 이런 궁금증을 참지 못하고 《개님전》을 뜯어보기(분류하기) 시작한다.

 

그리고 이 독특한 작품을 ‘판소리 아니리조 사설체 형식을 차용한 동화 같은 소설’이라 명명한다. 본문 서술 방식 또는 문체를 판소리 아니리조 사설체 형식을 차용했고, 개가 주인공인 우화이기는 하나 풍자 소설은 아닌, 그러나 주인집 황씨 할아버지와 황구네 세 모녀 사이의 삶과 죽음을 초월한 두텁고 애틋한 정은 동심의 세계와도 맞닿아 있으니 동화이기도 한 소설이라는 것이다. 결국 지금껏 듣도 보도 못한 새로운 계열의 소설 탄생을 알린다. 아울러 박경장 선생은 새로운 형식을 써내려는 작가들의 도전과, 그 새로운 글을 또 다른 갈래의 이름으로 분류하는 문학평론가들의 응전이 반복되면서 문학의 폭이 넓어지고 깊이가 더해 간다고 말한다. 그리고 이런 도전은 ‘청소년 문학의 대가이자 청소년 문학의 선구자’인 박상률 작가이기에 가능하고, 《개님전》이

바로 그 결과물이다.

 

■ ‘밥값’ 하며 살아가는 개님, 아니 우리네 인생 이야기!

_ ‘개 팔자가 상팔자’라고? 모르는 소리 마쇼!

어미 개 황구는 자신이 죽은 뒤에도 자식들이 배곯지 않고 개고생하지 않도록, 또 진도개답게 ‘밥값’ 하며 살아갈 수 있도록 ‘개 노릇’ 하는 법을 가르치느라 여념이 없다. 그러니 황구네 세 모녀가 주인집에서 찬밥이라도 한 그릇 얻어먹을라치면 잠시도 쉴 틈이 없다. 곡식 가마니를 쏠아 놓는 쥐들을 잡는 것은 물론 평소에도 곳간에 들고나는 쥐가 없는지 살펴야 하고, 밥값 한번 제대로 하려면 노루나 멧돼지 정도는 사냥해야 한다. 어디 그뿐인가? 주인집 젖먹이의 똥을 핥아 먹는 일과 주인집 손주 녀석들이 학교 오가는 길을 살피는 일 역시 소홀히 할 수 없다. ‘힘들어야 인생’이라지만, ‘개 노릇’ 하랴 ‘밥값’ 하랴, 먹고사는 일은 결코 만만치 않다. 그런데도 사람들은 ‘개 팔자가 상팔자’라며 걸핏하면 개들을 무시한다.


_ 개놈 아니라 개님, 진돗개 아니라 진도개!

하지만 황구네 세 모녀는 평범한 ‘진돗개’가 아니라 진도에서 나고 자라 진도 사람들과 더불어 생사고락을 함께하는 ‘진도개’ 아니던가. 게다가 제대로 밥값 한다며 ‘노랭이’ 황씨 할아버지한테 국밥도 얻어먹고, 황씨 할아버지가 손수 끄는 손수레도 타며 대접을 받는 ‘개놈’ 아닌 ‘개님’ 아니던가. 그렇게 사람과 동물이 서로 애틋한 정을 나누며 서로를 보듬고 살폈기에 황씨 할아버지가 병으로 죽었을 때, 황씨 할아버지 식구들은 황구네 세 모녀한테 상복을 입힌다. 한마디로 사람보다 나은 진도개인 것이다! 하지만 개 팔자 주인 따라가는 법. 황씨 할아버지가 죽고 난 뒤 노랑이와 누렁이는 각자 새 주인을 따라 뿔뿔이 흩어진다.


_ 개의 길이나 사람의 길이 결코 다르지 않은, 이것이 인생이다!

이렇듯 개들 역시 먹고사는 일을 근심하고, 어미는 자식들 걱정에 밤잠을 이루지 못하고, 새로운 만남과 이별도 경험하고, 삶과 죽음의 경계에서 서기도 하며, 때로는 낯선 환경에 덩그러니 놓이기도 한다. ‘개’들의 삶이라고 해서 ‘인간’의 삶과 별반 다르지 않은 것이다. 그 희로애락 속에 자연의 질서가 있고, 또 순환이 있다. 어미 개 황구가 처음부터 어미가 아니었듯, 새끼였던 누렁이와 노랑이가 장성하여 각자 새로운 삶을 찾아 나가고 짝을 만난 누렁이가 사랑을 나누고 어미가 되는 것. 이 모두에 ‘인생’이라는 보편적 진리가 존재한다. 그러니 어차피 살아 내야 할 인생이라면 사람보다 훨씬 나은 ‘개님’의 이야기를 통해 어떻게 사는 것이 가치 있는 일인지를 다시금 묻고 되새겨 볼 일이다. 그런 의미에서 이 작품은 청소년들의 고민과 아픔을 공감하며 함께하려는 박상률 작가가 불안하고 방황하는 10대 청춘들에게 들려주는 ‘인생 이야기’로서 충분한 가치와 미덕이 있다 할 것이다.


 

줄거리

‘노랭이’ 황씨 할아버지 집에는 진도개 세 마리가 있다. 어미개 황구와 황구의 새끼 노랑이와 누렁이. 황씨 할아버지는 진도개들을 마치 한 가족처럼 아끼고 사랑하며 ‘개놈’이 아니라 ‘개님’으로 대접한다. 그도 그럴 것이 황구네 세 모녀는 곳간에 놓인 가마니를 여기저기 쏠아 놓는 쥐를 몽땅 잡아다 놓고, 아기 똥도 핥아 주고, 술 취해 잠든 황씨 할아버지가 담뱃불에 번진 불길에 타 죽을 뻔한 것도 구해 낸다. 이렇듯 제대로 ‘밥값’ 하는 황구네 세 모녀에게 황씨 할아버지는 사람들이 먹는 식당에서 국밥도 사 먹이고, 직접 손수레도 태워 준다. 황씨 할아버지와 황구네 세 모녀가 서로 마음을 주고받으며 애틋한 정을 쌓아 가니, 기력이 쇠한 황씨 할아버지에게 황구를 고아 먹으라고 말하는 마을 사람들을 향해 황씨 할아버지가 노발대발하는 것은 당연지사. 결국 황씨 할아버지는 죽고, 황씨 할아버지 식구들은 황구네 세 모녀가 진정 가족이었기에 개들에게도 상복을 입힌다. 하지만 얼마 못가 황씨 할아버지 식구들은 황구네 세 모녀의 거취 문제를 논의하고, 황구를 뺀 노랑이와 누렁이는 각각 선소리꾼과 서울 옷 장수에게 팔려 간다. 그나마 가까운 곳으로 팔려 간 노랑이는 오며 가며 볼 수 있지만, 멀리 서울로 팔려 간 누렁이 걱정에 홀로 남겨진 어미 개 황구는 밤잠을 이루지 못한다. 한편, 누렁이는 서울 옷 장수 아저씨와 같이 옷을 파는 ‘진돗개’ 길남이와 함께 서울 생활을 시작한다. 누렁이는 ‘개 학교’라 불리는 개 훈련소에 들어가서 여러 가지 훈련도 받고, 옷 파는 개로서 데뷔도 한다. 그사이 누렁이는 낯선 서울 생활에 힘이 되어 준 길남이를 의지하고, 둘은 사랑을 싹 틔운다. 그렇게 시간이 흐른 어느 날, 누렁이는 주인을 따라 잠시나마 진도로 돌아오고, 모녀는 다시금 상봉한다. 그러나 이것은 끝이 아니라, 또 다른 시작이다. 누렁이의 배 속에 새 생명이 꿈틀대고 있었으니.


서평단 신청 방법
1. 서평 도서의 모집 공지를 스크랩하여 자신의 블로그(자주 가는 클럽 또는 카페)에 올려 주세요.
2. [서평단 신청하기]에 서평 신청 동기와 블로그 주소를 남겨주세요.
후기 작성시 주의 사항
- 도서 배송 후 2주 안에 후기 작성을 완료해 주셔야 합니다.
- 후기를 등록하지 않거나, 성의 없는 글을 올렸을 경우 서평단 신청과 맘스쿨 활동에 제한이 있습니다.
서평단신청하기 후기남기기 현재까지 등록된 신청 글 24
글쓴이 자녀나이
정신* 중등이상 2012-06-13 19:16:42
http:cafe.daum.net/bit510/hcCy/47
개님전이라 제목을 듣고 이게 과연 무슨 내용일까 궁금햇다.
개를 통해서 황구네식구들의 삶과 애환 그리고 정을 느낄수 있는 소설이라고 한다
개와 사람과 어떻게 친밀한 관계를 가지고 지내면서 정을 느끼게 해주는지 또 그개가
식구들로 하여금 얼마나 소중한 존재인지 알려줄것 같다
비록 제목에서 개님이라고 거창하게 이름이 지어졌지만 그속에 담긴 깊은속뜻을 이책을
통해 알고 싶다.
사람이나 동물이나 다들 똑같이 대우받고 있는 지금 개님을 통해 황구네 식구들의 따뜻한
사람냄새가 나는 정을 느껴 보고 싶다.
내딸아이와 함께 꼭 읽고 좋은 서평남길게요
최연* 9세(초2) 2012-06-13 14:58:04
http://blog.naver.com/love10527s/150140629637
개를 통한 우리네 인생사에 대한 이야기가 신선하게 다가올것 같아요.
아이는 어리지만 제가 보고 아이한테 많은 이야기를 해줄수 있을것 같아 신청해 봅니다
많은 생각을 가질수있게 해줄것 같아 기대가 되네요~
서평은 맘스쿨, 블로그, 인터파크(ju10527),예스24(love10527)에 올리겠습니다~^^
두딸엄* 13세(초6) 2012-06-13 12:35:10
우리와 친근한 개를 통해 세상을 바라본다는 생각만으로 웃음이 절로 납니다..
여러가지 뜻이 있겠다 싶어요...
그중에 가장 심오한 인생이란 소재를 개를 통해 바라본 우리의 인생 이야기로..
아이와함께 인생의 참뜻을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가질수 있을것 같네요..
저도 아직 참뜻을 잘 모르겠지만서도 말이지요..
예스24, 알라딘에 서평 올립니다.
아이가 좋아하는 개를 통한 이야기로 접할수 있는 기회가 되어 기대가 됩니다.
김혜* 13세(초6) 2012-06-13 09:21:24
http://blog.naver.com/hjkim74/60164511654

우리의 명견 진돗개에 관한 일화는 많이 알고 있는데요. 그 진돗개가 주인공인 소설이네요.
제목부터 분명 해학 속 큰 교훈이 들어있을 듯 하네요. 개님전이라... 사실 개가 사람과 더 친근해서 인가 비속어로 자주등장하는 개... 사람과 개의 삶이 그리 다르지 않다는 생각에 꼭 한번 읽어보고 싶네요.
인생의 쓰고 달고하는 참 가르침을 느끼고 싶습니다.

서평은 맘스쿨,네이버블로그, 인터파크, 예스24, 네이버북카페에 올리겠습니다.
조윤* 8세(초1) 2012-06-12 14:04:00
http://blog.naver.com/cyk0505
노랭이 황씨 할아버지와 진도개 황구의 이야기 를 전통적인 한국의 정이 나타나는거 같아요
우리 아이들도 감동을 느끼게 하는 이야기네요 벌써 부터 찡 ~~함이 느껴지네요
염명* 중등이상 2012-06-12 10:40:08
http://blog.naver.com/ckdalswjsrl/20159815466
아이에게 사람과개의 삶을 이책을 톻해 보여주고싶네요...
아이와 같이 책을 읽으며 그책에 대해 서로 말하는 시간을갖고싶네요...
도경* 13세(초6) 2012-06-10 22:51:34
http://blog.naver.com/dophil
이제 곧 중학생이 되는 딸에게 선물로 주고싶네요. 개님전이라..제목도 특이하고 한국전통적인 냄새가 나는 책인듯해요. 꼭 아이와 함꼐 읽고싶네요
민서맘* 12세(초5) 2012-06-07 16:28:36
꼭 읽어보고 싶었어여.... 후기는 꼭 남기구여...
읽어보고 좋으면 추천도 많이많이 할께여...
제게도 꼭 읽어볼수있는 기회를 주세여...
더운날씨 더위조심하시구 행복하시구
즐건오후되세여..^^*
권혜* 10세(초3) 2012-06-06 10:56:29
http://blog.daum.net/khr0937/18329644
제목이 아주 기발합니다. 아이의 관심을 어른이 관심을 한눈에 쫙 잡아 당길 제목입니다.
아이들은 동물에 관련된 책을 좋아해서 실패볼 책이 아니기에 신청합니다.
아이가 즐겁게 볼듯 합니다.
박경* 12세(초5) 2012-06-05 23:43:19
http://blog.naver.com/pkm1235/90073082347 아이가 책을 정말 좋아합니다 항상 재미있는 책을 많이 읽고 이책의 표지를 보더니 너무 읽어보고 싶아합니다. 어떤이야기의 전개인지 꼭 읽혀보고 싶습니다.
123

포미비앤엠

  • 상호명:(주)포미비앤엠 대표이사:정해춘 사업자 등록번호:527-86-00343 통신판매신고:제 2018-서울성동-0229호
  • 주소: 서울특별시 성동구 성수일로8길 5 서울숲SKV1타워 2004호 고객지원 E-mail:[email protected]
  • Copyright (c) 2000-2020 formebnm.co.kr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