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친구들한테 빠졌어요

글쓴이 하늘날다맘

등록 2008-12-12 17:40

조회 2,905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주소복사

아이가 학원 끝나고 학교끝나고 집에 안오고

친구들 한테 빠졌어요

초등 1학년 이라서 그러나 아이에게 알아듣게 야기를 했지만

 

그래도 아이가 계속 집에 늦게 오네요

친구들이 자꾸 놀자고 한데요

막울어요  어찌 해여 할지

답글 목록 글쓰기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1. 엄마달려 2008-12-15 10:45     답글 |

    엄마에게 먼저 행선지를 알려야 한다는걸 알려주시고 시간도 같이 정하세요.

    안그러면 부모님이 많이 걱정하신다고 얘기해주시고요.

    가끔 아파트단지 안내방송에 몇살 누구를 찾는다고 나오면

    그 때 같이 이야기 하면 좀 더 효과가 있을거에요...^^;;

    (하긴 요즘은 엄마들이 딱 붙어다녀 그런 방송도 듣기 힘들더군요...ㅎㅎ)

  2. 나봄 2008-12-13 07:24     답글 |

    1학년인데 아직은 놀때인거 같네요.

    너무 늦은시간까지 노는거 아님 예쁘게 봐주세요.

  3. 원이영이 2008-12-12 22:36     답글 |

    음..

    저는 집에 안들어오고 바로 친구집에서 놀고 온 경우에는 일주일동안 친구랑 못놀게 약속을 정했어요.

    그래도 놀고와서 학교 앞에서 기다려 데리고 오고 친구들한테도 이러이러해서 이번주는 친구들이랑 못논다고 말하구요.

    그리고 집에와서 허락 받고 가는 거면 시간을 정해주었구요. 처음엔 힘들어 했는데 지금 2학년인데 지금은 알아서 전화해요. 한 10분쯤전에 좀더 놀고 싶으면 전화해요. 그럼 가끔은 허락해주고 아니면 오라고 해요.

    그리고 우리집에 오는 아이도 반드시 집에 가방 가져다 놓고 다시오라고 했어요. 지금은 전화로 허락해주기도 하는데 단지내에 학교가 있어서 멀어야 5분에서 10분이면 갔다 오거든요. 친구 엄마들도 대부분 그렇게 하구요.

  4. 수호맘 2008-12-12 19:13     답글 |

    아이가 친구들과 노는 재미를 알았나봐요

    아직은 1학년이고 하니 너무 나무라지 마시구요^^^

    넘 늦게 오면 엄마가 걱정하니 조금 일찍 오라고 하면 어떨까 싶습니다.

     

    아니며 친구를 집으로 가끔 데리고 오게하는 방법은 어떨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공지  [게시판 도배금지] 게시판 도배 금지 안내 (9) 운영자 2011/10/24 8,658
공지  [공지]지적재산권,초상권 침해 게시글 금지 (14) 맘스쿨 2009/01/29 16,092
19,228  2018 한중 청소년 교류 음악회 참가 단원 모집합니다. 이숙인 2018/04/25 24
19,227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일정 나왔어요. (1) 신애 2018/04/24 43
19,226  자녀교육 고민하지 마세요!!! 이웃 사촌 2018/04/22 62
19,225  미세먼지 내일도 나쁘다네요.. 초등맘 2018/04/20 33
19,224  어린이날,어버이날 계획 어떻게 하시나요? (1) 초등맘 2018/04/19 40
19,223  궁금-온라인 학습종류가 넘 많아요~~ (1) 준영맘 2018/04/18 43
19,222  인천 이레화학공장 화재,인명피해 없기를 ... 초등맘 2018/04/13 73
19,221  13일의 금요일에 대해 아시나요? 아범 2018/04/13 74
19,220   영문법 재밌게 배울수 있는 영상이에요.. 예지맘 2018/04/13 126
19,219  초등 공개수업 기간이 돌아왔네요!! (1) 쭈쭈어멈 2018/04/12 87
19,218  어버이날 공휴일 지정 않기로 했데요. (1) 초등맘 2018/04/11 76
19,217  요즘 4학년 아이는 글쓰기 숙제와 전쟁중... (1) 두아이맘 2018/04/10 84
19,216  초등4년 코딩 준비하시는 분 있으세요? (1) 준영맘 2018/04/09 88
19,215  저도 벚꽃 보고 왔어요. (1) 벚꽃엔딩 2018/04/09 84
19,214  주말 벚꽃 구경 다녀오셨나요? 벚꽃사랑 2018/04/09 77
19,213  오늘은 한식이래요. 초등맘 2018/04/06 125
19,212  초등돌봄교실 확대운영 한다네요. 초등맘 2018/04/05 124
19,211  요즘 아이들 너무 불쌍해요.미세먼지는 재앙이네요 두아이맘 2018/04/05 112
19,210  동계올림픽이 끝난후...스케이트를 배우고 싶다는 우리 큰애 ..고민입니다. (2) 두아이맘 2018/04/04 130
19,209  초등1,4학년 학생정서 행동특성 온라인 검사 해보세요~ 초등맘 2018/04/04 125
19,208  방배초 일질극..세상에 이런일이... (1) 두아이맘 2018/04/03 148
19,207  초등고학년 학원,학습지,온라인학습 뭐가 좋을까요? (2) 떨림 2018/04/02 141
19,206  영어교육 화상영어로 선택했어요 파란하늘 2018/03/27 255
19,205  교육복지 소식 '교육지원 한눈에' 3월 19일 오픈되었습니다. 운영자 2018/03/20 388
19,204  원어민 선생님 만난이후로 영어에 자신감 붙었네요 짜라짠짠 2018/03/16 334
19,203  타이레놀(서방정) 복용할 때 8시간 간격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경고가 나왔다. (1) 아이둘맘 2018/03/16 323
19,202  워킹맘들은 웁니다.TT (2) 아이둘맘 2018/03/15 371
19,201  자아존중감 키워보자 해피타임 2018/03/15 355
19,200  ★★경북관광공사 여행비 지원여행이 떴어요.★★ 우리나라 구석구석 여행~~ 무늬맘 2018/03/14 353
19,199  내일은 3월 14일 '파이 데이' 랍니다 맘지기 2018/03/13 365
19,198  어린이영어회화~ 미디어로 하고 있어요~ 티오피커피 2018/03/09 328
19,197  큰아이 회장 선거날!! (2) 두아이맘 2018/03/07 295
19,196  봄이 성큼 다가 왔어요... 맘지기 2018/03/07 219

DreamMi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