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스쿨홈 모바일 About 맘스쿨 고객센터 로그인 회원가입
맘스쿨
 
맘스쿨 서비스 한눈에 보기
유아맘나눔터
유아맘게시판
맘’s 홈스쿨링
워크시트랜드
유아교육기관
우리동네교육기관
교육기관 소개
동화랜드
숲속가베
초보자All가이드
전문가 미니인터뷰
특별한 가베놀이
입체/면/선/점
가베활용법 소문내기
수업나눔터
가베강좌
가베워크시트
> 엄마유치원 > 음악 > 맘’s 음악교실
[0~1세] 모차르트 음악이 흐르는 우리집 [1~2세] 딴딴따 리듬을 배우는 첫단계
[2~3세] 동요를 따라 불러요 [3~4세] 음악을 직접 만들어요
[4~5세] 함께 연주하고 노래할 수 있어요
태어나서 일주일이 된 유아의 발가락과 발바닥 사이에 부드럽고 가느다란 막대를 가져다 대어보면 감각이 발달된 유아는 발가락을 꼬물거리며 바짝 오므린다. 이처럼 감각이 뛰어난 유아는 음악도 잘하기 마련이다.
0∼1세의 유아는 오직 눈뜨고 귀 트이고 옹알옹알 입을 움직이며 온 몸을 지탱하면서 일어서고 발을 때는 데에 1년이 완전히 걸린다.
유아들은 울음-언어-음악의 순으로 음악적 표현력이 개발된다. 즉 큰 소리로 잘 우는 아이, 말 잘하는 아이가 결국 음악적인 감각이 뛰어나게 되기 마련이다. 그러므로 옹알이 응답을 정성껏 해주어서 음악적인 감각은 물론 언어능력을 일찍이 개발하도록 도와주는 것이 좋을 것이다.
이 옹알이 표현이 발달되면서 언어표현이 활발해지고 음악적 표현이 점점 왕성해지게 된다. 언어가 빠른 유아는 대체로 음악 표현이 빠르므로 옹알이를 적극적으로 도와주는 게 바람직하다. 음악은 결국 언어에 리듬과 선율이 침투된 것이라고 볼 수 있다.
이 시기는 음악적으로는 오직 받아들이기만 하는 수동적인 시기이다. 이 시기에는 음악을 많이 들려줌으로써 음악적 감각을 심어주어 장차 음악적인 면이 분출되고 개발될 수 있는 음악적 잠재성을 충분히 키워주면 좋다.

DreamMiz